2022년09월28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오피니언 > 기고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 동인동 청사, 부지 활용방안은 충분한 사회적 논의를 거친 후에 결정해야 한다
등록날짜 [ 2022년07월27일 18시19분 ]

[대구경실련] 중구의회 의원들과 주민 대표 등으로 구성된 ‘시청후적지개발추진위원회’가 7월 26일 대구시 동인동 청사 매각을 반대하는 기자회견을 열었다. 홍준표 대구시장의 동인동 청사 매각 의사 표명으로「청사 건립기금」폐지 방침으로 인한 논란이 시청사 이전 후 중구 동인동 청사 활용방안에 대한 논란으로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도심공동화 등 대구시 청사 이전에 따른 부작용에 대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시청사 이전 후의 동인동 청사와 후적지 활용방안에 대한 대구시 차원의 대책, 지역사회의 논의는 매우 미진한 편이다. 다만 중구청의 ‘대구시 원도심 발전 전략 및 후적지 개발 방안 수립 용역’ 발주 등 중구 중심의 논의만 있을 뿐이다. 이러한 상황에서 홍준표 대구시장이 동인동 청사 매각 의사를 밝힌 것이다.

 

대구시 중구 동인동 청사는 대구지역의 역사성과 상징성을 지닌 공간이다. 주상복합건물이 숲이 되고 있는 원도심에 얼마 남아있지 않은 공공시설, 공간이다. 중구뿐만 아니라 대구시민 모두의 공간이다. 충분한 사회적 논의 절차 없이 매각하거나 공공개발이라는 명목으로 개발해서는 안되는 공간인 것이다.

 

이러한 점에서 홍준표 대구시장의 동인동 청사 매각 의사 표명은 성급한 일이 아닐 수 없다. 홍준표 대구시장의 동인동 청사 매각 의사 표명이「청사 건립기금」폐지에 따른 시청사 이전 논란에 대한 대응 차원이라는 점을 감안해도 그렇다. 동인동 청사 후적지 활용방안은 충분한 사회적 논의를 거친 후에 결정해야 하는 사안이기 때문이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대구지역 지방의회, 윤리심사자문위원회 등 외부 인사 참여 구성 및 활동 실적 (2022-07-28 19:23:46)
대구 트램 계획 폐기는 낡은 사고..4호선 문제에 대한 전면적인 재검토를 요구한다 (2022-07-26 21:22:31)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교육부, 연구과제 방만 관리...8년...
직위해제자도 맘대로 접속 서울교...
“광주상생카드 달라지는 점 확인...
광주․전남, 원팀으로 산업의 쌀 ...
가창골 위령탑서 10월 항쟁 76주기 ...
대구시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
대구시, 소년 노동교육 및 노동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