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5월18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2월의 6·25 전쟁영웅, ‘여성의용군’ 선정
등록날짜 [ 2022년01월28일 19시13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국가보훈처(처장 황기철)는 ‘2022년 2월의 6‧25 전쟁영웅’으로 여성의용군을 선정했다.

 

6‧25전쟁 당시 대한민국 여성들은 위기에 처한 조국을 스스로 지키기 위해 국방의 의무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어떠한 보상과 대가를 바라지 않고 오직 호국정신과 나라사랑 정신으로 참전했다.

 

대한민국 여성들은 나라를 지키기 위해 스스로 입대하여 전투 활동을 비롯해 간호, 정훈, 심리전, 행정 및 전투 근무지원 등을 수행했으며, 군에 입대하지 않은 여성들은 학도의용군, 철도근속, 간호요원, 예술대원 등으로 활약하기도 했다.

 

먼저, 육군은 여성의용군 배출을 위해 1950년 9월 여자의용군교육대를 창설했는데, 이들은 국방부 및 육군본부를 비롯하여 여군훈련소, 전방 군단·사단 그리고 정훈대대, 정보 및 첩보부대, 예술대, 경리‧통신‧병기‧보급부대 등 전후방 각급 부대에 배치되어 전투 및 전투지원 임무를 수행했다.

※ 1950년 9월 여자의용군교육대 창설 당시 모습

 

해병대 여군은 6‧25전쟁 발발 직후 제주도에서 자원입대한 미혼 여교사와 여학생들을 중심으로 편성했는데, 이들은 진해 해군통제부와 부산의 해군본부에 배치되어 행정, 보급, 정비, 간호보조, 헌병, 정훈, 통신, 교환 등의 분야에서 전투지원 활동을 했다.

 

공군 여성항공병은 9‧28서울수복 이후 공군본부 참모부서에 배치되어 행정 보조업무를 수행했는데, 이후 전역을 선택한 일부 인원을 제외하고 나머지는 기상대 및 통신대에서 계속 근무했다.

 

6‧25전쟁 이전부터 임관하여 간호업무를 수행해왔던 육군과 해군의 간호장교는 전쟁 발발 후에도 전장을 누비며 본연의 임무를 훌륭히 수행했다.

 

아울러, 6‧25전쟁 중에는 군번 없는 여성들이 여러 분야에서 다양한 활약이 있었는데, 학도의용군, 민간 간호사, 유격대원, 그리고 군사활동을 지원한 여성들이었다. 이들은 전후방에서 간호활동, 행정지원, 유격활동, 첩보수집, 철도근무, 예술대원 등으로 활동했다.

 

이러한 여성의용군의 고귀한 희생과 헌신은 창설 72주년이 지난 우리 여군이 육‧해‧공군 및 해병대는 물론이고 유엔평화유지군으로 해외파병 부대까지 배치되어 활동하는 등 자랑스럽고 막강한 모습으로 성장하는 토대를 마련하였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서울시, 일 2,500여 톤 음식물쓰레기 ‘30년까지 20% 감축 (2022-02-03 18:05:34)
광주광역, AI-SW 인재 양성 성과 인정 받아 (2022-01-28 19:01:22)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경유 유가연동보조금 지급 확대
광주광역, 지하시설물 관리체계 ...
광주 2022양궁월드컵 개막…6일간 ...
대구 염색산단의 유연탄 발전, 친...
국립대구과학관의 막장행정을 개...
경북도내 확진자 1990명 발생..누적...
포항시, 확진자 생활지원비 온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