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1월29일sat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신대병원, 검사시간 30% 줄인 ‘시그나 아케텍트’ MRI 도입
등록날짜 [ 2021년11월18일 20시59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오경승)이 GE사의 최신 기종 자기공명영상장비(MRI) 시그나 아키텍트 3.0 프리미엄 11월 18일 오픈식을 가졌다. 고신대병원은 영상의학장비를 지속적으로 도입하면서 환자들의 검사대기시간 단축과 진단 환경의 획기적인 개선을 위한 노력을 계속해오고 있다.

 

시그나 아키텍트는 환자 출입 구경이 기존 장비보다 30% 넓은 70cm로 기존의 좁은 공간에서 검사 시 폐쇄 공포를 느꼈던 환자나 체구가 큰 환자들도 편안하게 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사일런트 스캔 기능을 통해 기존에 환자에게 불편함을 야기했던 장비 소음을 대폭 줄였다. 그리고 16채널의 유연 코일(Flexible Coil)과 자동 내비게이터(Auto Navigator)등 환자의 편의를 증대 시키는 최신 기술들이 탑재되어 있다.

 

또한 128채널의 높은 채널수와 코일을 사용하며 고해상도의 영상을 화질의 손실 없이 빠르게 검사를 진행 할 수 있는 압축 센싱 기능을 갖추어 의료진에게 진료와 연구의 시간의 효율적 활용을 위한 환경도 조성했다.

 

홍관표 영상의학실장은 “브레인 코일 소재가 바뀌면서 검사를 쉽고, 편한 마음으로 할 수 있는 기본 여건이 내장됐다”며 “패스트 브레인 기능으로 기존 검사시간인 35~40분에서 20분 수준으로 응급환자에 경우 10분에서 2분대로 줄여 보다 빠르게 활용될 수 있다”고 말했다.

 

새롭게 강화된 패스트 브레인 기능은 48채널 브레인 코일과 압축 센싱 그리고 최초 탑재된 하이퍼 밴드의고급 기능 검사를 함께 적용하는데, 이를 통해 강조된 영상, 뇌혈관 영상 그리고 기본적인 MR 영상을 2분 내에 획득할 수 있어 향후 뇌졸중 등 응급 환자에게 유용하게 사용 될 수 있으며, 사일런트 기능도 함께 추가되어 기존 108db세기 소음을 77db로 줄여 환자들이 보다 편안한 환경에서 검사를 가능하게 만든다.

 

오경승 병원장은 “최신의 장비, 다량의 장비를 통해 환자들이 보다 빠르고 정확한 검사를 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하게 되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장비의 첨단화를 위한 노력을 계속 하겠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서울시, 메타버스 활용‘빅데이터캠퍼스 컨퍼런스’ 개최 (2021-11-19 16:49:01)
판문점 견학 재개 (2021-11-18 20:58:37)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2월의 6·25 전쟁영웅, ‘여성의용...
광주광역, AI-SW 인재 양성 성과 인...
대구시, 올해 신규공무원 874명 채...
경북도내 확진자 538명 발생..누적 ...
포항원로회, 포스코 지주사 전환...
경주시, 동리목월문학관 시 직영 ...
경주시, 무단방치 폐자전거 ‘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