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4월14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신대병원, 전국 건강보험 보장률 가장 높아
등록날짜 [ 2021년03월03일 20시41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이 최근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하 경실련)에서 발표한 전국 74개 국립 및 사립 대학병원 건강보험 보장률 분석 결과에서 평균 보장률(4년) 69.05%로 사립대학병원 전국 1위를 차지했다.

 

주요병원별 건강보험 보장률 산출 및 비교는 경실련에서 이번이 처음으로 실시된 것으로 건강보험 보장률을 통해 환자들의 병원비 부담 수준을 확인할 수 있는 지표이다.

 

고신대병원(69.05%)은 평균적으로 공공성을 띠는 국립 대학병원 건강보험 보장률 평균 68.2%보다도 높은 보장률을 보였으며, 사립대학병원 평균 63.7%보다도 높은 수치로 사립대병원 전국 1위를 기록했다.

 

건강보험 보장율이 높다는 것은 국가에서 관리하는 건강보험료 만으로 치료하는 확률이 높다는 것이며, 건강보험 보장률이 낮다는 것은 비급여 진료비의 비중이 커서 환자가 지불하는 병원비 부담이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실손 보험 가입자가 늘면서 비급여 치료와 처치로 인한 과잉진료 문제가 계속해서 대두되고 있는 와중에도 정도를 지키면서 병원을 운영하기는 어려운 현실에서 고신대병원의 이번 결과는 말로만 봉사를 외치는 기관이 아니라 장기려 박사의 설립이념과 낮은 곳의 의료사각지대 환자까지도 보듬으려는 병원의 의지가 수치로 나타난 것으로 볼 수 있다.

 

최영식 병원장은 “고신대병원은 의료소외지역에 있는 환자 치료를 위해 설립된 병원”이라면서 “과잉진료를 줄이고, 환자의 병원비 부담은 줄이면서 환자에게 최선의 치료가 될 수 있도록 의료가 필요한 모두에게 열려있는 병원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전국 사립대학병원 보장률 1위라는 수치가 나오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북극발 한파’ 방향 예측 길 열려..‘한반도 한파’ 영향 미쳐 (2021-03-04 20:59:14)
이란 억류 한국케미호 선원 총 6명 ‘귀국’ (2021-03-03 20:39:23)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광주 도시철도 2호선 상무중앙로 ...
광주광역-한국엔젤투자협회, 엔젤...
광주광역-영산강유역환경청-광산...
대구형 배달앱 이름 공모전, 최종 ...
대구시의회, 제282회 임시회 개회
대구시, 옥외광고 소비쿠폰 지원...
경북도내 확진자 10명 발생..누적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