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3월04일thu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시, 경력단절여성 일자리 1만 2천개 발굴‧지원 총력
등록날짜 [ 2021년01월27일 21시39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대구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취업 여건이 악화된 여성들의 일자리 확대와 질 좋은 유망일자리 창출을 위해 2021년도 여성일자리 지원방안을 마련하고 여성인력개발센터(2개소) 및 여성새로일하기센터(5개소/이하 ‘새일센터’)와 함께 경력단절여성을 위한 일자리 1만 2천개 목표 달성에 총력을 기울인다.

 

대구시는 지난해 2월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이후 경력단절 여성의 수가 2020년 기준 89,700명으로 2019년 대비 2,000명이 증가했고, 경력단절여성 비율도 22.2%로 특・광역시 중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이는 대구의 소상공인 비율(70.2%/전국 66.8%)이 타 시・도보다 높고, 이 중 여성 종사율이 높은 도・소매업, 식당 등 자영업종이 코로나19 충격 등으로 감소함에 따라 경력단절여성이 증가한 것으로 추정된다.

※ 경력단절여성 비율 : (’19년) 20.7% → (’20년) 22.2%

 

이에, 대구시는 기존 새일센터에서 추진하는 직업교육훈련과정을 32개 과정으로 늘리고 이 중 고부가가치 직종*과 기업맞춤형 장기직업교육 과정을 도입해 전문인력 양성에 매진한다. 또 인턴 종료 후 정규직 전환률을 높이기 위해 여성인턴쉽 지원인원(264명→318명/54명 증) 및 지원금액(320→380만원)을 확대하고, 경력개발, 취업알선, 사후관리 등 맞춤형 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력이음사례관리 운영사업도 기존 1개소에서 2개소로 확대 운영한다.

*고부가가치 직종 : e-비지니스 전문가, ICT 융합, 휴먼 언택 펫 창업

 

이와 함께 전액 시비로 지원하는 찾아가는 굿잡(Good-Job)버스 운영예산도 증액(3→4천만원/33.3%증)해 기존 7회에서 20회로 확대 운영하고 지역 토종브랜드 커피숍 등과 연계한 굿잡카페 운영으로 편안한 환경에서 구직활동을 할 수 있도록 돕는다. 굿잡(Good-Job)버스는 2021년 상반기에 집중적으로 추진해 어려운 지역여성들이 취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조기 지원할 계획이다. 또한 채용인원을 늘리기 위해 기업의 현장면접 참여를 확대하고 실직하거나 구직에 실패한 여성들의 심리치유 지원 프로그램도 함께 추진한다.

 

아울러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여성 유망일자리 발굴과 지원을 위해 대구시는 시 예산을 신규로 투입하여 여성인력개발센터(2개소)와 함께 여성일자리 지역특화 프로그램 5개 사업을 신설・운영한다.

 

첫 번째는, 전문직종 발굴 지역특화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청년여성 및 자격증이 있는 경력단절여성을 디지털・신기술 분야 전문가로 집중 육성하고 유망기업에 진출할 수 있도록 취업연계까지 지원한다.

 

두 번째는, 맞춤형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신설해 창업아이템이 있는 미취업 여성의 창업과 사업화를 지원하고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와의 협업으로 디지털・패션 융복합 창업과정을 개설해 창업교육, 단계별 기술사업화, 제품생산, 성장지원 등의 창업패키지와 연계 지원한다. 또한 마케팅, 식・음료 등 여성 친화적 생활밀접 업종 창업과정도 운영해 예비 창업자를 발굴・지원할 계획이다.

 

세 번째는 창업분위기 확산과 동기부여를 위해 교육과정 수료자 등을 대상으로 제1회 여성창업경진대회(가칭)를 여성UP엑스포와 연계해 개최한다. 여성들의 창업 성공사례 공유로 지역의 여성창업 활성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이 기대된다.

 

네 번째는, 새일센터 연계 취업자를 대상으로 고용유지 현황을 월별로 수시 모니터링하고 중도 퇴직자를 중점 관리한다. 중도퇴직자 대상 컨설팅을 통한 역량강화 교육과 재취업 연계 등 사후관리 프로그램 추진으로 고용이음 효과를 높이고 취업자의 장기 고용유지를 위한 관리방안도 마련한다.

 

다섯 번째는, 전문가와 유관기관 관계자로 구성된 여성일자리 정책협의회를 구성・운영해 여성 적합 일자리 발굴, 정책 개발, 여성 유망직종 및 직업동향 공유 등을 통해 체계적인 여성일자리 지원정책을 추진해 나간다.

 

한편, 대구시는 지난해 어려운 고용위기 속에서도 처음으로 경력단절여성 1만명 이상 일자리 창출이라는 큰 성과를 거뒀다. 이러한 성과는 코로나19로 인한 여성 고용충격 극복을 위해 전국 최초로 추진한 대구형 여성희망일자리 사업(어린이집, 아동청소년시설 등 여성 적합 일자리 1,942개 창출)과 여성 취‧창업 지원강화를 위해 5개 새일센터가 함께 역량을 집중한 결과로 여성가족부 주관 2020년 전국 새일센터 평가 결과 특・광역시 전국 1위라는 결실을 맺었다.

 

강명숙 대구시 여성청소년교육국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경력단절여성 일자리 1만개 이상 지원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신규로 추진하는 지역특화 프로그램을 실효성 있게 잘 운영하고, 굿잡(good job)버스 등 취업과 연계한 일자리 사업은 상반기에 조기 추진해 코로나19로 인한 고용위기 극복에 역점을 두고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특·광역시 최초 ‘광주출생육아수당’ 첫 지급 (2021-01-27 21:39:21)
박정호 포항시의원,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안전 증진 조례 발의 (2021-01-27 21:38:15)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고신대병원, 전국 건강보험 보장...
[성명] 4차 재난지원금, 농어업분...
이란 억류 한국케미호 선원 총 6명...
국민의힘, ‘4차 재난지원금, 농어...
광주광역, 여성가족친화마을 16개 ...
광주광역, 도시철도 2호선 1단계 ...
광주광역, 빛고을노인건강타운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