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1년02월26일fri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대구시, 5060세대 신중년 퇴직 전문인력 맞춤형 일자리 410개 마련
등록날짜 [ 2021년01월19일 19시50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대구시는 5060세대 신중년 퇴직자들의 전문 경력과 지식을 활용한 ‘신중년 퇴직 전문인력 맞춤형 일자리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대구시는 지난해 고용노동부 신중년 일자리 사업 공모에 선정돼 확보한 국비 6억8천만원에 지방비 3억8천만원을 보탠 총 10억6천만원으로 올해 ‘신중년 기업 맞춤형 컨설팅’과 ‘신중년 사회공헌 활동 지원’, 2개 사업을 추진한다. 이를 통해 대구시는 ▶일자리창출, ▶기업 스마트 구조 전환, ▶지역 공동체 활성화 등 세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는다는 계획이다.

 

‘신중년 기업뉴딜 맞춤형 컨설팅 사업’은 50세 이상 대기업, 중견기업 출신 전문 퇴직자 90명을 선발, ‘기업뉴딜 맞춤형 컨설팅 지원단’을 구성, 운영한다. 스마트 팩토리 전환 지원 등 지역 기업의 생산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첨병으로 적극 나서며 정책지원, 경영전략, 금융, 법률, 재무회계 등 기업이 원하는 다양한 분야의 상담도 병행한다.

 

참여자에게는 주 30시간 이상 근무에 따라 매월 급여 130여만원 이상과 출장비 등을 지급, 4개월 정도 근무하고, 실적에 따라 기간이 연장될 수 있다.

 

‘신중년 사회공헌활동 지원 사업’은 전문경력의 손길이 절실한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비영리법인·단체에서 참여 신중년 320명의 특별한 지식, 경험의 나눔을 통해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는 사업이다.

 

신중년 개인 자아실현은 물론 지역사회 동반 성장을 위한 사회공헌활동가로 거듭나 활기찬 인생 2막을 펼치도록 적극 도울 계획이다. 활동 시간은 월 120시간, 연간 480시간 내로 시간당 2천원의 활동수당과 3천원에서 9천원까지 교통비, 식비 등을 지원한다.

 

참여 공통자격으로 만 50세 이상 70세 미만의 대구시 거주자로서 경력 3년 이상 전문지식, 실무경력을 보유한 퇴직자는 누구나 가능하며, 분야별 세부 자격요건 등을 확정해 내달 중 참여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한편, ‘신중년’은 흔히 베이비붐 세대로 불리며 주된 일자리에서 퇴직 또는 재취업 일자리 등에 종사하거나 노동시장 은퇴를 준비 중인 과도기 5060세대로 ‘고령자’, ‘노인’이란 표현 대신 활력있는 생활인이란 의미로 ‘오팔세대’(Old People with Active Lives)로도 통용되고 있다.

 

김태운 대구시 일자리투자국장은 “국가와 지역 발전을 선도해 온 신중년만의 특별한 지식과 경험이 지역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환히 비추는 등대로 우뚝 설 수 있길 기대한다”며, “인생 2막 행복한 노후 생활을 누리고, 사회공헌의 보람도 함께 느낄 수 있도록 가치 있는 일자리를 더욱 늘려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광주광역, 미래먹거리 ‘공기산업’ 육성 최선 (2021-01-19 19:53:28)
경북도내 확진자 신규 9명발생..누적 2,761명 (2021-01-19 19:50:23)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광주광역, 올해 고령친화도시 조...
광주광역, 인공지능 공공의료 서...
광주광역, 지역 중소유통업체 구...
쓴소리위원회 “市 위원회 수당, ...
광주광역, 민·관 협력거버넌스 ‘...
대구시, 스마트시티로 대대적 전...
대구시, 백신 첫 예방접종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