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4일sat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산업부 산하 공공기관, 성비위 징계직원 최근 5년간 123명
등록날짜 [ 2020년10월16일 17시19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1. 여직원에 스타킹 신던 것 중 버리는 거 있으면 하나 달라고 말한 직원

#2. 해외출장 중 동료 여직원을 호텔방으로 불러 “일탈 한 번 해보자”면서 신체접촉을 한 직원

#3. 성비위 징계 후 오히려 미투 피해자라고 소문내 2차 피해 일으킨 직원

 

공공기관 내 성희롱, 성폭행 등 성비위 행위가 끊이지 않고 있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김정재 의원(포항북구)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40개 공공기관 중 23개 기관에서 성비위 행위가 이뤄졌고, 이 중 해임, 정직, 감봉, 견책 및 강등 등 징계받은 직원은 123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2015년 12건에 그쳤던 성비위 징계건수는 2016년 18건, 2017년 20건, 2018년 31건, 2019년 35건 등 해를 거듭할수록 늘어 5년 사이 3배나 증가했다.

 

징계수위로 살펴보면 해임 22건(12.9%), 정직 52명(42.3%), 감봉 33명(26.8%), 견책 15건(12.2%), 강등 1명(0.8%)으로 확인됐다.

 

또 기관별로는 한국전력공사가 27건으로 가장 많았고, 한국수력원자력에서 26건으로 그 뒤를 이었는데, 지난 5년간 공공기관에서 실시한 1202건의 성폭력·성희롱 예방교육 중 한전(261건)과 한수원(132건)이 가장 많은 교육이 진행된 사실이 드러나면서 성폭력·성희롱 예방교육의 실효성 문제도 함께 제기됐다.

 

김정재 의원은 “공공기관 성비위 징계가 끊이질 않고 오히려 해가 갈수록 증가하고 있는 것은 얼마나 성비위 문제에 대한 인식이 부족한지가 나타나는 대목이다”면서 “더 이상 성폭력, 성희롱으로 고통받는 직원이 없도록 철저한 성비위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대구·경북, 전봇대 68만 개 ‘전국최다’..지중화율 ‘전국최저’ (2020-10-16 17:19:34)
최다 운수수입역은 ‘강남역’..최다 통행교량은 ‘한남대교’ (2020-10-16 17:18:39)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한식된장 33개 제품, 아플라톡신 ...
광주광역, 3개 업체와 ‘인공지능 ...
정부 3차 추경 투입 중소기업 비대...
KAIA 연구와 예산, 건설기술에 편중...
[성명] 대구시는 (사)이상화기념사...
대구수목원 국화작품, 코로나영향...
영천시, ‘2020년 자랑스러운 경북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