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10월26일mon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노래방·PC방 등 고위험시설 소상공, 금융지원 받는다
등록날짜 [ 2020년09월25일 21시02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 이하 중기부)는 PC방, 노래연습장 등 코로나19 피해 집중 고위험시설을 중심으로 9월 29일(화)부터 신청을 받아 최대 1,000만원까지 금융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간 정부는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에 긴급 유동성을 공급하기 위해 1차에 16조4,000억원, 2차에 10조원 총 26조4,000억원의 금융지원 프로그램을 마련해 9월 17일 기준 14조9,000원을 지원했다.

 

이번 프로그램은 이 중 지역신용보증재단(이하 지역신보)의 잔여자금 9,000억원을 활용하는 것으로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로 운영이 중단된 고위험시설을 중심으로 소상공인에 대한 금융지원을 지속할 계획이다.

 

위 12개 고위험시설 중 유흥주점과 콜라텍을 제외한 10개 업종의 소상공인은 지역신보의 보증서를 활용해 낮은 금리(2.0%)로 최대 1,000만원까지 3년 만기(추가 2년 연장 가능)로* 시중은행에서 대출받을 수 있다. * 2.0%가 적용되는 기간은 3년이고, 그 후 2년간 대출 만기는 연장 가능하나 일반 보증부 대출 금리 적용

 

꼭 필요한 분들이 적기에 지원받을 수 있기 위해 이 프로그램에 1차 프로그램*을 통해 이미 대출을 이용하신 분들은 중복지원이 불가능하나, 2차 프로그램과는 중복해서 보증받을 수 있다. * 소진공 경영안정자금, 기업은행 초저금리 대출, 시중은행 이차보전 대출

 

이 프로그램은 9월 29일(화)부터 전국 12개의 시중은행*을 통해 접수·신청할 수 있다. * 국민, 농협, 신한, 우리, 하나, SC제일, 경남, 광주, 대구, 부산, 전북, 제주은행

 

중기부 노용석 글로벌성장정책관은 “최근 코로나19의 재확산으로 소상공인의 어려움이 가중되었는데, 고위험시설 등 집합금지 조치로 피해가 집중된 업종에 금융지원을 실시함으로써 약 9만명의 소상공인의 긴급한 자금 수요를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임대료 무상, 세제감면…서울시, 바이오 기업 17개사 모집 전방위 육성 (2020-09-28 18:00:16)
의료인 금고 이상 형 받으면 의사면허 취소 전망 (2020-09-25 20:59:34)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고신대병원 이정현 교수, 대한소...
농협중앙회, 인재채용 ‘홀대 앞...
6·25 전사자 발굴유해, 故 명한협 ...
대구시, 독감 예방접종 일정대로 ...
포항시, 인플루엔자 국가예방접종...
하이트진로, 소방관 자녀 장학금 1...
광주광역, 타이어휠 고의 훼손 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