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8월08일sat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항블루밸리 임대산업단지 입주기업 파격적인 인센티브 제공
등록날짜 [ 2020년01월16일 18시47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포항시는 지난해 포항블루밸리 국가산단 분양 활성화를 위해 국비 378억 원을 확보하여 50만㎡(15만 평) 규모의 임대 용지를 기업에 공급한다.

 

포항블루밸리 임대용지는 사업시행자(LH)에게 국비를 지원하여 기업에 조성원가 1%(약 5천500원/평)의 저렴한 가격으로 최장 50년간 산업용지를 제공하며, 특히 올해 임대 용지에 입주하는 기업에는 포항시에서 3년간 임대료의 50%를 지원한다.

 

각종 기반시설이 다 갖추어져 즉시 입주가 가능한 포항블루밸리 국가산단 임대 용지는 올해 2월 총면적 50만㎡ 중 20만㎡(6만 평)를 분양 공고할 예정이며, 나머지 30만㎡(9만 평)도 상반기 중에 분양 완료할 계획이다.

 

현재 포항블루밸리 국가산단에는 ㈜포스코케미칼 인조흑연 음극재 생산공장 건립과 함께 실리콘계열 음극활물질 제조사인 ㈜뉴테크엘아이비, 배터리팩 제조사인 ㈜피엠그로우, 경북 배터리 종합 관리센터 등 이차전지 배터리 관련 기업 및 연구기관이 입주한다.

 

특히, 지난해 7월 포항블루밸리 국가산단은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 자유규제특구로 지정되어 포항이 배터리산업의 도약에 결정적인 계기를 마련하였다.

 

김종식 포항시 일자리경제국장은 “많은 기업들이 임대산단에 입주할 수 있도록 인센티브 및 기업지원 제도를 활용하여 적극적으로 지원하여 기업이 투자하는데 어려움이 없도록 지원할 계획”이라며, “포항이 이차전지의 ‘소재(양극재·음극재) → 배터리 → 리사이클’로 이어지는 배터리 산업 생태계를 완성하게 돼 명실상부한 배터리 산업의 선도 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투자유치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포항블루밸리 국가산업단지는 철강산업 위주의 포항 산업구조를 다변화하고 소재 부품산업 유치를 통한 국가 소재 부품 산업의 대외 경쟁력 제고를 위해 2009년부터 2023년까지 포항시 동해면, 장기면, 구룡포읍 일원에 총사업비 7천360억을 들여 약 184만 평(608만369㎡) 규모로 추진되고 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포항시, 지진특별지원 전담조직 본격 운영 (2020-01-16 18:48:02)
경주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 사업 시행 (2020-01-16 18:47:20)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안성·철원·충주·제천·음성·천...
광주광역, 코로나 블루 극복 위한 ...
대구FC 유관중 경기 시작..온라인 ...
경주시, 주요 피서지 ‘물가안정 ...
외동읍 현대강업(주), 나눔캠페인 ...
“2020년도 영천시 자랑스러운 시...
“영천여성새로일하기센터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