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16일sat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국회·청와대 시위..“이번 정기국회에서 포항지진특별법 제정하라”
등록날짜 [ 2019년10월30일 20시36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이번 정기국회에서 반드시 포항지진특별법 제정하라”

지난 2017년 11월15일 포항 촉발 지진 피해를 입은 시민들이 포항지진특별법의 조기 제정을 촉구하는 대규모 상경 시위를 벌였다.

 

「포항11.15촉발지진 범시민대책위원회」(이하 범대위, 공동위원장 이대공 김재동 허상호 공원식)는 30일(수) 낮 12시부터 국회 정문 앞에서 포항시민 및 재경 포항 피해가족 등 3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집회를 시작했다.

 

이날 집회는 풍물단공연을 시작으로 피해주민 대표 호소문 낭독, 결의문 낭독, 구호제창, ‘우리의 소원은 특별법 제정’ 개사곡 합창 등의 순으로 이어졌다.

 

이와함께 이대공·공원식 범대위 공동위원장단은 이날 집회 중 별도로 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와 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를 각각 만나 이번 정기국회 내에 우선법안으로 포항지진특별법을 반드시 제정해 줄 것을 요청했다.

 

국회 시위를 마친 포항시민들은 오후 2시30분께 관광버스와 개별차량을 이용해 청와대로 이동, 국회 앞 에서와 같은 순서로 집회를 이어갔다.

 

범대위 공원식 공동위원장은 “포항촉발 지진이 일어난 지 벌써 2년이 되었음에도 2천여명의 이재민들은 아직도 임대아파트 등 임시주택에 살고 있고, 이중 300여명은 차가운 실내체육관이나 이동식 컨테이너에서 하루하루를 힘들게 보내고 있다”며 “만약 올해 내 특별법이 제정되지 않을 경우 포항시민들은 더 이상 참고 견딜 수 없는 것이 현실”이라고 주장했다.

 

공 위원장은 또 “지금까지 여·야 지도부는 물론 해당 상임위원회 소속 국회의원 등을 만나 특별법 조기제정을 간청한 결과 하나같이 조기 제정 필요성에는 동의했지만 여·야간 의견차로 큰 진전이 없다”며 “현재 해당 상임위인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산자위)에 상정되어 있는 특별법이 이번 정기 국회내에 반드시 통과되도록 포항시민들은 상경 시위에 적극 참여해 달라”고 말했다.

 

범대위는 포항지진특별법 조기 제정과 진상 규명, 정부 사과 발표 를 위해 포항 시민결의대회, 산업통상자원부 항의 시위, 청와대 국민청원 운동 전개, 국회 앞 항의 집회, 서울시민 및 포항시민 대상 공청회, 국회 및 청와대 1인 시위, 각종 성명서 발표 등의 활동을 벌여오고 있다.

 

올해 3월20일 출범한 범대위는 포항시내 시민·사회단체, 노동계, 경제계, 종교계, 정치인, 교육 및 문화계 등 60여개 단체 대표가 참여한 범시민 단체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러시아 사하공화국의회, 경북도의회 공식 방문 (2019-10-30 20:54:09)
포항시, 경로당 운영 더욱 투명 활기차게 (2019-10-30 20:36:03)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그리스·이집트·아시아문화?..오... flash
광주광역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
“잡음 많은 대구문화재단, 특단 ...
금호강 수달 개체군 보전 및 유전...
영천시, 2019 다둥이 가족 사랑 축...
경주시치매안심센터, ‘2019년 나...
홍콩 여행경보 ‘여행자제’ 상향...
서울시, 장애인 바우처택시 요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