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20년07월07일tue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지역, 이미 재작년 초고령사회로 진입..21.5% 고령인구
등록날짜 [ 2019년10월17일 21시25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전남지역이 이미 초고령사회로 진입해 이에 대한 대비가 시급하다.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국회의원(기획재정위원회, 서울 은평을)이 인구관련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전남지역은 이미 2017년에 21.5%의 고령인구 비율을 나타내 초고령사회로 진입했다. 국제기구 기준으로 노인 비중이 7% 이상이면 고령화사회, 14% 이상이면 고령사회, 20% 이상이면 초고령사회로 분류한다.

 

인근의 전북(18.9%)과 충남(17.1%), 충북(15.8%) 등도 전국 평균치(14.2%)를 상회하며 여타 지역에 비해 빠르게 인구고령화가 진행되고 있다. 낮은 출산율과 기대수명 연장 등을 감안하면 지금은 고령인구비율이 각 12.4%, 12%로 고령화사회에 머물고 있는 광주와 대전 등 도심지들도, 2030년에는 21%를 넘어서며 초고령 사회에 돌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전남지역 고령인구 비율은 2030년 중 32.0% 수준으로 인구의 1/3이 고령자인 초초고령 사회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전남지역의 65세 이상 인구의 경제활동참가율과 고용률이 전국 평균 20% 수준에 비해 월등히 높은 47%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고용지표는 제자리에 머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65세 이상 고령자의 경제활동참가율이 2010년 47.2%에서 2018년 47.5%로, 고용률 역시 46.7%에서 47%로 거의 변화가 없었다.

 

강병원 의원은 “초고령사회로 진입한 전남의 지역경제가 어떻게 대응해야할지 시급한 대책마련이 필요하다.”며 “최근 기재부를 중심으로 한 인구정책TF에서 제안한 ‘계속고용제도’ 등을 지역에서 먼저 도입하는 한편, 고령자에 적합한 일자리 모델 개발도 서둘러야 한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수년간 장애인 고용 대신 돈으로 때우는 ‘대기업’ (2019-10-17 21:25:50)
광주광역, 지속가능한 사회공헌 생태계 조성 박차 (2019-10-17 21:17:47)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RSS
해당섹션에 뉴스가 없습니다
고신대병원, 임상시뮬레이션 트레...
7개 시・도에 3차 규제자유특구 신...
광주광역,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 ...
오비맥주, 광주 빛고을장학금 기...
광주은행, 코로나 극복 성금 3억 ...
제8대 경주시의회 후반기 원구성...
광주광역, 고위험 사회복지시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