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11월20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전남지역, 이미 재작년 초고령사회로 진입..21.5% 고령인구
등록날짜 [ 2019년10월17일 21시25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전남지역이 이미 초고령사회로 진입해 이에 대한 대비가 시급하다. 더불어민주당 강병원 국회의원(기획재정위원회, 서울 은평을)이 인구관련 자료를 분석한 결과, 전남지역은 이미 2017년에 21.5%의 고령인구 비율을 나타내 초고령사회로 진입했다. 국제기구 기준으로 노인 비중이 7% 이상이면 고령화사회, 14% 이상이면 고령사회, 20% 이상이면 초고령사회로 분류한다.

 

인근의 전북(18.9%)과 충남(17.1%), 충북(15.8%) 등도 전국 평균치(14.2%)를 상회하며 여타 지역에 비해 빠르게 인구고령화가 진행되고 있다. 낮은 출산율과 기대수명 연장 등을 감안하면 지금은 고령인구비율이 각 12.4%, 12%로 고령화사회에 머물고 있는 광주와 대전 등 도심지들도, 2030년에는 21%를 넘어서며 초고령 사회에 돌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전남지역 고령인구 비율은 2030년 중 32.0% 수준으로 인구의 1/3이 고령자인 초초고령 사회로 진입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전남지역의 65세 이상 인구의 경제활동참가율과 고용률이 전국 평균 20% 수준에 비해 월등히 높은 47%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고용지표는 제자리에 머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65세 이상 고령자의 경제활동참가율이 2010년 47.2%에서 2018년 47.5%로, 고용률 역시 46.7%에서 47%로 거의 변화가 없었다.

 

강병원 의원은 “초고령사회로 진입한 전남의 지역경제가 어떻게 대응해야할지 시급한 대책마련이 필요하다.”며 “최근 기재부를 중심으로 한 인구정책TF에서 제안한 ‘계속고용제도’ 등을 지역에서 먼저 도입하는 한편, 고령자에 적합한 일자리 모델 개발도 서둘러야 한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수년간 장애인 고용 대신 돈으로 때우는 ‘대기업’ (2019-10-17 21:25:50)
광주광역, 지속가능한 사회공헌 생태계 조성 박차 (2019-10-17 21:17:47)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문희상 더듬는 장면 영상으로 딱 ... flash
산업단지 재생 활성화 혁신사업 ...
광주광역-철도기술연, 미래형 교...
광주광역, 4차 산업혁명 이끌 인공...
"대구테크노파크 전문성 제고 및 ...
포항시의회 제266회 임시회 본격 ...
포항 농특산물, 캐나다·미국시장...
영천시, 관외거주 체납자에 강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