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8월20일tue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마스터즈수영대회 화제 인물 심 미리암씨, 46년 만에 모국 찾아
등록날짜 [ 2019년08월12일 21시08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내가 태어난 나라에서 아름다운 경험을 했습니다.” 광주세계마스터즈수영선수권대회 경영 자유형 800m에 출전한 독일의 라인들 심 미리암(52·reindl shim miriam).

 

이날 경기를 마친 뒤 만난 그녀는 “태어난 나라에서의 역영은 특별한 경험이었으며 특히 제 기록을 20초나 단축시켜 오늘 경기 결과에 대단히 만족한다”고 말했다.

 

미리암은 “서울에서 태어나 2세 때 버려졌는데 어느날 밤 9시쯤에 발견됐다는 이야기를 들었고 이후 6세때 독일로 입양됐다”면서 눈물을 보였다.

 

그녀는 “수영 동호회 활동을 하면서 세계 여러 나라 대회에 출전했지만 정작 자신이 태어난 한국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46년만에 처음 찾았다”고 밝혔다.

 

“사실 낳아준 한국의 부모님은 전혀 기억이 없고 특별히 찾고 싶은 마음도 없다”는 그녀는 “현재의 부모님이 계셔서 행복하다”고 말했다.

 

광주에 대해 그녀는 “독일인의 입장에서 보면 광주사람들이 너무도 따뜻하게 대해주고 환대해줘 감사하다”면서 “좋은 시설에서 좋은 경험을 하게 돼 잊지 못할 추억으로 남을 것 같다”고 말했다.

 

“대회가 끝나면 독일에서 친구가 오기로 했다”면서 “3주일 동안 한국의 곳곳을 다니며 여행을 즐기겠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포항 영일만 ‘관광특구’ 지정..“미래 먹거리는 ‘해양관광’” (2019-08-12 21:16:16)
광주광역 청사에 무궁화동산 조성된다 (2019-08-12 21:05:14)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몸짱’ 소방관 달력 수익금, 화... flash
올 2학기부터 고등학교 무상교육 ...
이용섭 시장, 수영대회 후 첫 기자...
광주광역, ‘아이낳아 키우기 좋...
세계 담수(淡水)전문가들 광주 온...
대구시 등 3개 기관, ‘2022 아시아...
대구 수성알파시티 일부 구간, 자...
중국 개봉시 대표단, 영천시 방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