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18일tue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서울 거주 50대 남자
등록날짜 [ 2019년06월05일 21시00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질병관리본부(본부장 정은경)는 올해 6월 4일 비브리오패혈증 첫 확진 환자가 확인되어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을 위해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였다.

 

환자는 당뇨병을 기저질환으로 앓고 있으며, 현재는 항생제 치료로 패혈증은 회복된 상태이며, 환자의 위험요인 노출력 등에 대한 역학조사를 실시중이다.

 

비브리오패혈증은 간 질환자, 알콜중독자, 당뇨병 등의 기저질환이 있는 고위험군에서 주로 발생하며, 치사율이 50%까지 높아지기 때문에 예방수칙을 반드시 지켜야 한다. * 2018년 비브리오패혈증 발생현황: 환자 47명, 사망자 20명

 

비브리오패혈증은 매년 6월~10월경에 발생하기 시작하여, 9월에 가장 많이 발생하고, 주로 어패류 섭취 또는 피부에 상처가 있는 경우 바닷물 접촉에 의해 감염된다.

 

올해 1월 전남 영광군 법성포구, 함평군 월천포구 및 제주시 산지천 해수에서 첫 번째 비브리오 패혈균이 분리된 후 울산, 여수, 통영, 제주 해수에서도 검출되고 있는 바 비브리오패혈증 발생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비브리오패혈증을 예방하기 위해 일상생활 또는 어패류 관리나 조리시 비브리오패혈증 예방수칙을 준수하고, 특히, 만성 간 질환자, 당뇨병, 알콜중독자 등의 기저질환을 가진 고위험군은 치사율이 높으므로 더욱 주의할 것을 당부하였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한국당 대구여성정치아카데미 15기 수료식 (2019-06-05 21:01:22)
호화생활 악의적 체납자 대응 강화..감치·출국금지·인척금융조회 등 (2019-06-05 20:59:52)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영상] 서울 걷·자페스티벌 비에... flash
접히는 유리, 투명필름이 미래를 ...
전기차, 무선충전방식이 해법..달...
슬픔치유 ‘찾아가는 사별애도 집...
'개원68주년' 고신대병원, 분당서...
광주광역소방, 소방관 정신건강 ...
광주광역 보건환경연구원, 수질분...
베니스비엔날레 5·18특별전 논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