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1일tue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신대병원 “통증, 이제 참지말고 말씀하세요”
등록날짜 [ 2019년05월16일 21시11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은 16일 병원 장기려기념암센터 중앙로비에서 '호스피스 완화의료 암성 통증 바로알기'를 주제로 캠페인을 실시했다.

 

고신대복음병원 호스피스완화 의료센터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암성 통증에 대한 의료진과 일반인들의 인식을 제고하고, 통증으로 고통 받는 암환자의 삶의 질 향상시키고자 적극적인 홍보 활동을 진행했다. 병원은 이번 행사를 준비하면서 소책자, 기념품등을 준비하고 호스피스완화의료에 대한 상담 등 다양한 활동을 실시했으며 간호부, 원목실, 사회사업실, 호스피스자원봉사자 등이 함께 참여 했다.

 

암환자 중 80%가 통증을 느끼고, 이중 절반 이상이 적절한 통증 관리를 받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진통제를 자주 사용하면 중독되기 쉽거나 효과가 없을 것 같다', '통증이 더 심해질 경우를 대비해 진통제를 아껴야 한다'는 등 통증 조절에 대한 환자들의 오해는 통증이 적절하게 관리되지 않는 요인 중 하나다.

 

고신대병원의 캠페인은 "통증 참지 말고 말씀 하세요"를 주제로 통증을 어떻게 치료할 것인가?, 진통제로도 통증조절이 어렵다면?, 아픈 것을 어떻게 이야기 할까요?, 통증은 어떻게 생기는 것인가? 등을 문답식과 OX 퀴즈의 방식으로 외래 및 입원환자들을 대상으로 전개됐다.

 

암성통증캠페인은 보건복지부와 전국 70여개 호스피스완화의료전문기관이 매년 봄에 전국적으로 개최하는 행사다. 암성 통증은 암 치료 후유증, 암 전이, 합병증 등으로 인해 암환자가 겪는 통증을 포괄적으로 말하며, 암환자의 삶의 질을 저하시키는 요인 중 하나이다. 특히 극심한 암성통증은 호스피스 환자들에게는 삶을 아름답게 마무리 하는데 있어서 가장 걸림돌로 작용하는 문제로 꼽히고 있다.

 

행사를 기획한 최종순 호스피스 전담교수는 "호스피스완화의료센터를 중심으로 전국적으로 진행되는 캠페인을 통해 환우들의 삶의 질 향상으로 연결되었으면 하는 바램"이라고 말했다. 가정의학과 교수로 고용량 비타민 요법으로도 잘 알려진 최 교수는 고용량 비타민 요법을 통한 항암부작용을 막는 연구를 주로 하고 있다.

 

암성통증을 포함한 완화의료는 질병의 개선이 아니라 질병으로 인한 고통과 증상을 완화시키고 신체적인 문제뿐만 아니라, 심리적, 사회적, 영적인 부분까지를 포괄적으로 다루며 치료를 하는 100세 시대에 꼭 필요한 의료분야로, 1978년 지방에서는 두 번째로 암센터를 개소한 고신대복음병원이 보건복지부 지정기관으로 선정되어 임상활동과 연구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서울시립과학관, 2년간 43만명 발길…이번 주말 ‘과학인싸’ 축제 (2019-05-17 16:18:26)
中여행객 휴대 축산물 돼지열병 유전자 2건 추가 확인 (2019-05-16 21:07:32)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HOT] 자유당 홍준표 대표 인터뷰, ... flash
4대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 주민...
자유당 포항북당협, ‘여성·청년...
국제수영연맹 기술위원단, 대회점...
대유그룹, 광주수영대회 입장권 ...
특허기술 창업 기업, 광주수영대...
빛그린산단에 거점형 공공직장어...
광주광역, 문화전당·동명동 연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