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24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수도권 최다 이용 버스 143번·지하철은 2호선
등록날짜 [ 2019년04월03일 21시30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교통안전공단(이사장 권병윤)은 2018년 1년간(‘18.1.1~12.31일) 수집된 교통카드 데이터를 바탕으로 수도권 대중교통 이용실태를 분석·발표하였다.

 

<하루 719만 명이 대중교통 이용, 1회 이용에 2,104원 지출>

지난 한 해 수도권에서는 6,777만 명이 66억 6천만 건의 교통카드를 사용하였다. 이는 하루에 719만 명이 대중교통을 이용한 것이다. 지역별 일평균 교통카드 사용자 수는 서울이 390만 명, 경기 260만 명, 인천 68만 명이었다. * 1일 중 같은 교통카드 사용자는 이용횟수에 관계없이 1명으로 계산

 

또한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목적지로 이동하는 이용객 수는 1일 평균 1,381만 명(연간 50억 4천만 명)으로 분석되었다.

 

이는 하루 중 대중교통을 1인당 1.92회 이용한 것으로, 지역별로 서울은 2.14회, 인천 1.68회, 경기 1.66회인 것으로 분석되었으며, 1회 이용 시 1.32회의 환승*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 서울 1.32회, 경기 1.33회, 인천 1.29회

 

수도권 시민들이 대중교통 1회 이용에 지출한 금액은 평균 2,104원이었다. 지역 간 이동하는 경우 인천-경기 2,571원, 서울-인천 2,195원, 서울-경기 2,001원을 지출하였으며, 지역 내는 경기도 2,274원, 서울 1,391원, 인천 1,608원을 지출하였다.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서울로 가는 이용객 수는 하루 평균 131만 명>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경기와 인천에서 서울로 가는 평균 이용객 수는 131만 명/일으로 경기와 인천에서 발생한 평균 이용객 수(경기 427만 명/일, 인천 111만 명/일)의 24.4%를 차지하고 있다.

 

반면에, 서울에서 경기와 인천으로 가는 평균 이용객 수는 126만 명/일(경기 109만 명/일. 인천 17만 명/일)으로 서울시 전체 발생 평균 통행량(819만 건)의 15.4% 수준이었다.

 

한편, 지역별 내부 이용객 수는 서울 693만 명/일로 84.6%이고, 경기도 304만 명/일 71.2%, 인천시는 83만 명/일 74.8% 수준으로 경기도와 인천시에서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는 이용객이 서울시에 비해 많았다.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경우 출근시간은 1시간 21분, 버스 이용자 많아>

수도권에서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출근하는 경우 출발지에서 목적지까지는 평균 1시간 21분이 걸리고, 인천-경기도 간이 1시간 48분, 인천-서울 1시간 24분, 서울-경기 1시간 19분인 것으로 분석되었으며, 지역 내에서는 서울 43분, 인천 47분, 경기 1시간30분이 걸렸다.

 

경기도에서 서울로 출근하는 사람은 환승으로 버스와 광역·도시철도 모두 이용(39.8%)하는 경우가 많았고, 인천에서 서울로 출근하는 경우 광역·도시철도(54.0%)가 주된 교통수단이었다. 한편 서울에서 인천으로 출근은 광역·도시철도(56.6%) 이용이 많았으나, 경기로 출근은 버스(29.4%), 광역·도시철도(36.0%), 버스+광역·도시철도 환승(34.6%)이 비교적 고르게 이용되고 있었다.

 

수도권 대중교통 이용자 중 43.7%(2,165백만 명)는 버스만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광역·도시철도만 이용한 경우는 38.5%(1,908백만 명), 광역·도시철도와 버스를 환승하여 이용한 경우는 17.8%(881백만 명)의 순이었다.

 

서울시 내에서는 광역·도시철도만 이용한 사람(1,212백만 명)이 많은 반면에 인천과 경기에서는 버스만 이용하여 이동하는 경우가 많았다. 이는 서울시 광역·철도망이 경기도와 인천시에 비해 잘 갖추어져있는 결과로 보인다.

 

<승차와 환승이 가장 분주한 버스정류장은 사당역 4번 출구>

최다 이용 승차와 환승이 이루어지는 버스정류장은 ‘사당역 4번 출구’, 최다 하차 버스정류장은 ‘수원역 노보텔수원’, 광역·도시철도역은 승·하차 모두 ‘강남’역이었다. ‘잠실’역은 환승이 가장 많이 이루어지는 광역·도시철도역이었다.

 

출근시간 최다 승차 버스정류장은 ‘야탑역 종합버스터미널(전면)’, 하차는 ‘중앙버스전용차로 사당역(구 사당역)’, 환승은 ‘판교역 남편’이었고, 광역·도시철도역은 ‘신림’에서 가장 많은 승차와 환승이 이루어졌고, 하차는 ‘강남’역이 많았다.

 

퇴근시간 버스는 ‘사당역 4번 출구’ 정류장에서 승차와 환승이 가장 많았고, 하차는 ‘수원역 노보텔수원이었다. 광역·도시철도의 승차는 ‘강남’역, 하차는 ‘신림’역, 환승은 ‘잠실’역이 가장 많았다.

 

<수도권 최다 이용 노선은 ‘143번’, 지하철‘2호선’>

수도권에서 이용객 수가 가장 많은 버스노선은 ‘정릉산장 아파트-개포중학교’ 구간을 운행하는 143번이었으며, 지하철 2호선 이용객 수가 가장 많았다.

 

지역별로는 서울은 ‘정릉산장 아파트-개포중학교’ 구간을 운행하는 143번(13,939천 명), 경기는 88번(부천 대장공영차고지-여의도 환승센터, 12,702천 명), 인천은 8번(인천대학교 공과대학-송내역, 9,330천 명)이었다.

 

출근시간에는 서울 ‘수유중학교, 혜화여고-경인교육대학교’를 운행하는 152번, 퇴근시간에는 경기 ‘안양 대원아파트-구로디지털단지역 환승센터’를 운행하는 51번 버스 이용객 수가 가장 많아 연중 최다 이용 버스노선과는 차이를 보였다.

 

광역·도시철도 개찰구 태그 기준 지하철 2호선 이용객 수가 556백만 명으로 가장 많았고, 1호선(460백만 명), 4호선(297백만 명), 7호선(257백만 명), 3호선(245백만 명)의 순이었다.

 

총 이용거리가 가장 길었던 사람은 4회 환승하여 379km(8시간 25분)을 이용하였고, 총 이용시간이 가장 길었던 사람은 12시간 38분 동안 238km(4회 환승)를 이동한 것으로 분석되었다.

 

또한 수도권 최대 환승횟수인 4회 환승(5개의 교통수단 이용)하는 이용객 수는 16,338명/일으로 전체 이용객 수의 1%가 되지 않았다.

 

국토교통부는 ‘교통카드빅데이터 통합정보시스템’을 통해서 대중교통 이용자의 통행패턴을 분석하면 노선 신설·조정, 정차 지점 및 배차 간격 최적화 등 보다 편리한 대중교통체계를 만들어 대중교통 이용이 활성화되는 효과가 생기게 된다고 밝혔다.

 

또한 교통카드빅데이터 통합정보시스템을 활용하여 대도시 광역교통문제 해결을 위하여 광역·M-버스의 확대, 노선 조정과 환승센터, BRT(간선급행버스체계) 구축사업 등의 노력을 추진할 것이다.

 

한편, 국토부는 교통카드 빅데이터 통합정보시스템을 ’19년 하반기부터 단계별로 지자체(행정망), 대국민 서비스(인터넷)를 시작할 예정이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주거이전비 지급대상 ‘세입자’에 무상거주자도 포함 (2019-04-03 21:33:08)
“한전배구단, 최고 명문 구단으로 키우겠다” (2019-04-03 21:24:50)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버스운전기사, 갑자기 쓰러진 40대... flash
특허청, 3개월간 온라인 위조상품 ...
중·러 군용기, 방공식별구역 진입...
어등산관광단지조성사업 ㈜서진...
광주광역, 인구정책종합계획 용역...
국제수영연맹 첫 한국인 심판 안...
광주수영대회, 외국선수단을 위한...
전경원 대구시의원, 학교석면 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