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4월25일thu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박판수 경북도의원, 김천의료원 분만실과 산후조리원 조속한 설치 촉구
등록날짜 [ 2019년02월12일 20시23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경북도의회 박판수 도의원(문화환경위원회, 김천2)은 2월 11일 개최된 제306회 임시회 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김천의료원 분만실 및 산후조리원의 조속한 설치를 촉구했다.

 

박 의원은 저출산 문제는 국가적 재난임에도, 광역도 중에 분만취약지역이 가장 많은 곳이 경북도임을 강조하고, 경북 산모들이 아이를 받아줄 분만시설이 없어 원정출산을 떠나야 하는 현실을 강하게 질타했다.

 

특히, 인구 15만명의 도시 김천에 유일하게 운영하고 있던 김천제일병원이 지난해 말 산후조리원을 폐원했고, 분만실마저 폐쇄될 위기에 처했다며 경북도차원의 지원책 마련을 호소했다.

 

박 의원은 공공의료원의 공익적 역할을 강조하면서, 경북도가 출자한 김천, 포항, 안동의료원 등 3개 의료원이 모두 산부인과는 있으나, 분만실은 없고, 분만전문의사도 없다고 지적하면서, 우선 김천의료원에 분만실과 신생아실, 산후조리원을 조속히 건립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를 위해, 현재 경북도와 김천시에서 김천의료원에 분만실과 신생아실, 산후조리원을 건립하는 방안을 실무수준의 협의만 하고 있을 것이 아니라 경북도가 적극 나서서 국비 확보노력과 도비지원에 매진하고, 의료인력의 원활한 확보를 위해서 체계적인 대책마련에 나서야 함을 강조했다.

 

박 의원은 김천의료원의 분만실 운영과 공공산후조리원의 조속한 설치를 통해 발등에 불 떨어진 김천지역의 출산 인프라를 유지해야 함을 강조하면서, 도내 산모들의 건강권 보장과 저출산 대책이라는 큰 틀에서 경북도가 전향적으로 나서 줄 것을 촉구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광주광역, LPG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추진 (2019-02-12 20:28:38)
대구 표준지공시지가 전년도 대비 8.55% 상승 (2019-02-12 20:22:24)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따신손’, 아이들 삼겹살 파티 ... flash
“도시재생 뉴딜사업 국비지원 확...
대구시의회, 보건의료산업 육성 ...
2.28민주운동 정신을 품은 228버스, ...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엠블...
범어지하도상가에 전국 최초 천연...
‘포항 11.15지진 범시민대책위원...
이강덕 포항시장, ‘공약실천계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