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2월19일tue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설 연휴, 119구급차에서 3명의 건강한 아기 탄생
등록날짜 [ 2019년02월08일 20시09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전국의 119구급대가 설 연휴기간 총 35,223회를 출동했고, 응급환자 22,872명을 응급처치 및 병원 이송했다고 밝혔다.

 

전년도 설 연휴기간과 비교했을 때 일일평균 출동건수 및 이송인원은 477회(6.3%) 230명(4.8%)이 감소했고, 교통사고 환자 23명(5.3%), 사고부상자 29명(2.7%)이 증가했다.

 

올해 설 연휴기간 전체 이송환자 유형은 질병환자가 14,643명(64%)으로 가장 많고, 사고부상 5,207명(22.8%), 교통사고 2,284명(10%), 기타 738명(3.2%)이다.

 

특히, 4대 중증응급환자 4,771명을 이송했고, 이 중 뇌혈관질환 2,459명, 심혈관질환 1,748명 등 이다. 이는 전년도 설 연휴기간과 비교했을 때 일일평균 141명(17.3%)이 증가했다. 관련 환자 증가 요인은 인구고령화와 심혈관계 등 만성질환자로 분석된다.

 

설 연휴기간 심정지환자 자발순환회복율이 10.7%(45명)로 높아졌다. 이는 구급대의 현장 도착시간 단축과 구급대원의 신속한 응급처치 결과로 보인다.

 

지난 2월 2일 부산 남구에서 30대 임산부가 119구급차에서 딸을 출산했다. 구급대원의 전문 응급처치 시행 덕택으로 산모와 태아가 건강하게 병원으로 이송되는 등 연휴기간 3명의 아기가 건강하게 탄생했다.

 

2월 3일 충북 충주에서는 쑥떡을 먹던 50대 남자가 갑자기 기도가 막혀 청색증과 호흡곤란 증세를 호소했다. 출동한 구급대원이 환자에게 복부밀치기(하임리히법) 응급처치와 산소공급으로 회복시켜 병원으로 이송되어 생명을 구했다.

 

설 연휴기간 응급의료 처치 등을 위한 119구급상황관리센터에 상담을 요청한 건수는 48,575건이다. 세부내용은 병·의원 및 약국안내 등 응급의료 정보 상담 41,378건(85.2%), 응급환자 처치지도 5,633건(11.6%), 의사에 의한 의료지도 1,503(3.1%), 병원 간 이송조정 61건(0.1%)이다.

 

소방청 박세훈 협력관(응급의학전문의)은 명절 연휴뿐만 아니라 평소에도 가족들에게 찾아 올 수 있는 심정지 등 응급상황에 신속히 대응 할 수 있는 응급처치 방법을 미리 익혀두는 것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암세포 전이, 지방산이 핵심 연료 첫 규명 (2019-02-08 20:11:51)
광주광역, 명절 성수식품 제조·가공·판매업소 적발 (2019-02-08 18:33:25)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You's TV] 유엔 NGO 컨퍼런스 유엔기,... flash
‘공공분야 갑질’ 8개 유형 가이...
국립재활원, 재활환자에게 간호·...
광주수영대회 공식상품 판매 ‘온...
김정재 의원과의 행복한 만남, 제2...
“어등산관광단지 연내 협약체결 ...
전일빌딩, 시민 역사문화공간으로...
이용섭 시장 “영세소상공인 광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