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2월15일fri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신대 간호대학, 2017년 제 49회 나이팅게일 선서식
등록날짜 [ 2017년10월11일 21시27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부산 서구 고신대학교복음병원(병원장 임학)이 위치한 고신대학교(총장 전광식) 송도캠퍼스 성산관에서 11일 오후 ‘제49회 나이팅게일 선서식’이 개최됐다.

 

학부모와 교수, 학생, 내 외빈등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선서식은 106명의 2학년 간호대 학생들이 촛불을 이어받아 시종 진지한 가운데 촛불의식 및 나이팅게일 선서식으로 이어졌다.

 

이날 나이팅게일 선서식은 1‧2부 순서로 나누어 진행됐다. 황수섭 교목 인도로 시작된 1부 예배는 조성국 교목실장의 설교, 2부 순서로 촛불의식, 나이팅게일 선서, 이지현 학장 식사, 임학 고신대학교복음병원장 축사, 임상현장지도자 위촉장 수여, 축가로 진행됐다.

 

임학 병원장은 축사에서 "간호사를 키우는 데에는 교수의 가르침도 중요하지만, 학부모님들의 동반자적 참여의식이 더욱 중요하다"며, "자녀들에 대한 학부모님들의 각별한 관심과 사랑"을 당부했다.

 

이어 임 병원장은 "지금 들고 있는 촛불을 등불삼아 우리 사회를 비추고, 환자를 따뜻하게 보듬어주고, 마음까지 다독여주는 진정한 구도자(求道者)의 자세를 잊지 말아줄 것"을 나이팅게일 선서에 임하는 학생들에게 당부했다.

 

이지현 간호학장은 “윤리와 간호원칙을 담은 나이팅게일 선서를 통해 봉사와 희생정신을 함양하여 앞으로 헌신적인 전문 간호인이 되길 바란다”고 간호인으로 첫 발을 내딛는 학생들에게 격려를 전했다.

 

나이팅게일 선서(Nightingale Pledge)는 1893년에 만들어져 간호사로서의 윤리와 간호원칙을 담은 내용을 간호학도들이 맹세하는 의식이다.

 

선서식 때 106명의 간호학도들은 손에 촛불을 들고 하얀 가운을 착용한 가운데 진행됐다. 나이팅게일 선서는 간호학생이 임상현장 실습에 나가기에 앞서 촛불의식과 선서를 통하여 나이팅게일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아 희생과 봉사와 섬김의 정신을 새기며 전문 간호인의 책임과 의무를 다할 것을 다짐하는 의식이다. 간호사로써 간호전문직의 사회적 책무를 실천하겠다는 내용을 짧은 선서문에 집약하여 담은 것으로 이는 나이팅게일이 보여준 선구자적 역할을 가슴과 머리에 새기는 선언적 의미가 있다.

 

한편, 고신대학교 간호대학은 고신대학교복음병원 초대병원장이기도 한 성산 장기려 박사가 1968년 설립하여 초대학장을 지내고 지금까지 3000여명의 졸업생을 배출하여 부산, 경남을 대표하는 간호대학으로서의 전통을 자랑해오고 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이동통신기술 5G 기술 세계화 시동 (2017-10-11 22:22:14)
광주광역, 공공의료 인프라 구축 ‘착착’ (2017-10-11 21:26:19)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핫반응] 젊음의 거리 홍대 압도적... flash
인플루엔자 환자 급증···“예방...
“금호타이어 문제, 줄탁동시 지...
광주광역-한전, 전기시내버스 도...
대구시, 기간제 근로자 101명 정규...
대구경실련 “호텔 아젤리아 관련...
경주시의회, 2018년 새해예산안 총5...
영천시, 완산동 일대 도시재생 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