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2월15일fri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경주 양남주상절리, 국가 지질공원 인증
등록날짜 [ 2017년09월28일 18시12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천혜의 비경을 간직한 경주시 양남 주상절리가 환경부의 국가지질공원 인증을 받고 동해안 국가지질공원 지질명소로 관리된다.

 

경북 도내에서 울릉도와 독도, 청송국가지질공원에 이은 3번째이며, 국내 9번째로 국가지질공원 인증을 받아, 양남주상절리를 비롯한 경북 동해안 지역의 브랜드 가치 향상을 통해 더 많은 관광객들이 찾을 것으로 기대된다.

 

2012년 천연기념물 제536호로 지정된 양남 주상절리는 양남면 읍천항과 하서항 사이의 해안을 따라 약 1.5km에 거쳐 형성돼 있으며, 꽃봉우리 모양, 위로 솟은 모양, 기울어진 모양 등 다양한 모양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수평으로 넓게 퍼진 부채꼴 모양 절리가 압권이다. 부채꼴 주상절리는 국내에서 처음 발견된 것으로 세계적으로도 희귀해 그 자체로 학술적 가치가 대단한 자연의 보고다.

 

또한 주변으로는 트레킹 코스인 파도소리길이 있어 아름다운 주상절리를 가까이서 감상할 수 있다. 파도소리를 들으며 눈과 귀가 동시에 시원해지는 경주 바다의 손꼽히는 힐링 명소다. 1.7km의 걷기 좋은 산책로 전 구간 경관조명이 설치돼 야간에는 낮과는 또 다른 풍경을 선사한다.

 

다음달 준공 예정인 주상절리 조망타워가 들어서면 주상절리의 신비로운 모습을 한눈에 굽어볼 수 있게 된다.

 

최양식 경주시장은 “이번 인증을 계기로 지질공원 자문위원회 구성 및 운영조례 제정 등 체계적인 지질공원 운영관리에 철저를 기하여, 우수한 지질유산자원을 보전하고 교육·관광자원을 확대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아름다운 세계적인 자연유산과 역사·문화적인 명소가 가득한 경주를 꼭 찾아주시기를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번에 인증된 경북 동해안 국가지질공원의 면적은 2,261㎢에 달하며, 경북 동해안 일대의 해안을 중심으로 경주 양남주상절리군, 골굴암 타포니, 남산 화강암, 포항 두호동 화석산지, 영덕 화강섬록암 해안, 울진 왕피천 등 4개 시군 19개 지질명소로 구성되어 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해오름 동맹 기념, 최양식 경주시장 포항 특강 (2017-09-28 18:13:59)
경주시, 브라질 파라나주 상하수도공사와 해외사업추진 협약체결 (2017-09-28 17:47:44)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공익캠페인] 학교언어폭력예방 flash
인플루엔자 환자 급증···“예방...
“금호타이어 문제, 줄탁동시 지...
광주광역-한전, 전기시내버스 도...
대구시, 기간제 근로자 101명 정규...
대구경실련 “호텔 아젤리아 관련...
경주시의회, 2018년 새해예산안 총5...
영천시, 완산동 일대 도시재생 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