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12월12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돌풍’ 홍준표에 ‘선거방해 사건발생’..시민들 비판 봇물 “잡아가라”
등록날짜 [ 2017년04월22일 07시54분 ]



[미디어유스 영남취재본부]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21일 오후 경주 역 앞에서 유세를 펼치고 있는 가운데, 고의적 선거방해 사건이 터졌다.

 

홍준표 후보는 유세를 마치고 시민들에게 인사를 하려고 하자 청중들 속에 있던 젊은 남녀 3~4명 무리에서 고함 소리가 터져 나왔다.

 

이들은 과거 대학생 시절 홍 후보의 만담과 같은 돼지흥분제 얘기 논란에, 피켓을 들고 고함치며 선거방해를 하기 시작했다.

 

주위에 있던 경호 인력들이 제지하자, 이들은 더욱 이성을 잃는 행동으로 치닫자, 이 상황을 지켜보던 일부 시민들이 나서 이들을 제지하기도 했다.

 

계속된 이들의 선거방해 행동에, 시민들은 이구동성으로, 또는 쫓아가며 “빨갱이”, “북으로 가라”, “잡아가라”, “선거방해”, “경주시민도 아니면서 경주방해를 한다”는 등 이들에게 날선 비판을 퍼부었다.

 

취재 중인 신의 한수 신혜식 대표도 이번 사건을 두고 “대한민국을 망치고 있다. 홍준표 그래서 찍어줘야 된다”고 강하게 성토하자, 주위에 있던 시민들이 “옳소”라며 박수치며 호응했다.

 

또 어떤 아주머니는 “언론들부터 때려 잡아야 된다”며, 선거방해 사건 당사자들에게 집중적으로 모여든 것에 불만을 쏟아내기도 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5월 연휴, 국내외 여행 시 감염병 발생 주의 (2017-04-23 22:00:13)
‘바닥 민심 돌풍’ 홍준표 “경비원 아들도 대통령 될 수 있는 게 민주주의다” (2017-04-22 07:50:52)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몸짱’ 소방관 달력 수익금, 화... flash
김정재 의원, 포항 북구 숙원사업 ...
알뜰폰 1000여개 요금제, 이제 한번...
‘연료전지 스택 공장 증축 기공...
내년부터 도서민의 여객선 차량운...
주택용 전기요금 누진제 개편 논...
옛 인화학교 부지, 전국 최초 복합...
광주 대인예술시장, ‘한국관광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