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5월21일tue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바닥 민심 돌풍’ 홍준표 “경비원 아들도 대통령 될 수 있는 게 민주주의다”
등록날짜 [ 2017년04월22일 07시50분 ]



[미디어유스 이수언 기자]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21일 오후 경북 포항을 기점으로 경북 지역 유세에 돌입했다.

 

포항 유세를 가진 후 곧바로 경주로 이동, 경주 역 앞에 마련된 무대에서 홍준표 후보는 “우리나라를 가장 어렵게 하고 힘들게 하는 3대 세력이 있다. 종북세력, 강성귀족노조, 전교조”라고 말했다.

 

홍 후보는 “강성귀족노조는 대한민국 젊은이들 일자리 빼앗는다. 우리나라 기업들이 노조들 때문에 투자를 안 하고 해외로 간다”고 말했다.

 

또 홍 후보는 “까막눈을 둔 어머니라도, 이 세상에서 가장 존경하는 인물을 꼽으라면, 내 어머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경비원 아들도 대통령 될 수 있는 게 민주주의다”라며, 국민들의 열렬한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홍 후보는 경주 유세 후, 초저녁이 되어도 곧바로 영천으로 이동하며, 유세 강행군을 이어갔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이수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돌풍’ 홍준표에 ‘선거방해 사건발생’..시민들 비판 봇물 “잡아가라” (2017-04-22 07:54:48)
홍준표 경주 지원 유세, 김정재 “바닥 민심 살아 숨쉬고 있다” (2017-04-22 07:49:21)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경기 모일간지 주재 기자, 협박 일... flash
4대 불법 주·정차 금지구역 주민...
자유당 포항북당협, ‘여성·청년...
국제수영연맹 기술위원단, 대회점...
대유그룹, 광주수영대회 입장권 ...
특허기술 창업 기업, 광주수영대...
빛그린산단에 거점형 공공직장어...
광주광역, 문화전당·동명동 연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