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7월22일mon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바닥 민심 돌풍’ 홍준표 “경비원 아들도 대통령 될 수 있는 게 민주주의다”
등록날짜 [ 2017년04월22일 07시50분 ]



[미디어유스 이수언 기자]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가 21일 오후 경북 포항을 기점으로 경북 지역 유세에 돌입했다.

 

포항 유세를 가진 후 곧바로 경주로 이동, 경주 역 앞에 마련된 무대에서 홍준표 후보는 “우리나라를 가장 어렵게 하고 힘들게 하는 3대 세력이 있다. 종북세력, 강성귀족노조, 전교조”라고 말했다.

 

홍 후보는 “강성귀족노조는 대한민국 젊은이들 일자리 빼앗는다. 우리나라 기업들이 노조들 때문에 투자를 안 하고 해외로 간다”고 말했다.

 

또 홍 후보는 “까막눈을 둔 어머니라도, 이 세상에서 가장 존경하는 인물을 꼽으라면, 내 어머니다”라고 말했다.

 

이어 “경비원 아들도 대통령 될 수 있는 게 민주주의다”라며, 국민들의 열렬한 지지를 호소했다.

 

한편 홍 후보는 경주 유세 후, 초저녁이 되어도 곧바로 영천으로 이동하며, 유세 강행군을 이어갔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이수언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돌풍’ 홍준표에 ‘선거방해 사건발생’..시민들 비판 봇물 “잡아가라” (2017-04-22 07:54:48)
홍준표 경주 지원 유세, 김정재 “바닥 민심 살아 숨쉬고 있다” (2017-04-22 07:49:21)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영상] 배우 고아라, 광복70주년 홍... flash
광주광역 에너지기업, 베트남 수...
군소음보상법 국회 국방소위 통과...
수영의 ‘꽃’ 경영, 누가 우승할...
‘집으로~’ 포항서 발견된 삵, 야...
대한한돈협회 경주지부 장학기금 ...
서울시, 전월세보증금 30% 지원 '장...
서울시, 독립유공자 유가족 8,415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