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8년06월24일sun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미디어 > 라이프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포항시, 쌀 소비 확대 쌀강정 출시
등록날짜 [ 2017년01월31일 16시43분 ]

 

[미디어유스 라인뉴스팀] 포항시가 쌀 소비 촉진을 위해 농촌진흥청으로부터 시범사업비 1억원을 지원받아 북구 흥해읍 5농가 공동사업으로 추진한 쌀강정 사업이 새로운 쌀 소비 개척의 돌파구가 되고 있다.

 

시는 흰쌀 튀밥과 쌀 조청을 이용한 강정제조에 성공, 지난해 10월 식품제조 허가를 마치고 이번 설 명절에 앞서 출시했다.

 

포항시는 직접 생산한 쌀을 가공하기 위해 흥해읍 농가에 소규모 공동가공시설을 갖췄으며, 91%의 쌀과 10%의 엿기름으로 제조한 쌀 조청을 혼합한 쌀강정을 만들었다.

 

5농가가 공동사업으로 만들어낸 쌀강정은 기존의 설탕을 이용한 제품과는 달리 쌀 조청을 혼합함으로써 적정 수준의 단맛으로 이빨에 달라붙지 않으며, 설탕 특유의 냄새가 없어 소비자들의 인기가 높아 성공작으로 평가받고 있다.

 

쌀 2kg으로 조청 2.2kg을 만들고 또 쌀 2kg으로 튀밥을 튀겨 조청과 섞으면 4kg의 쌀강정이 만들어지는데, 이때 최종판매 가격은 40,000원이다. 최근 쌀값은 Kg당 1,500원대의 저가에 거래되고 있으므로 6.6배의 부가가치가 있는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에 따라 논 10a당 쌀 조수입 80만원으로 추정할 때, 쌀강정을 만들어 출하할 경우 528만원으로 각종 재료와 가공에 소요되는 비용을 제외하더라도 농가소득은 상당 수준 높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와 더불어 농촌지역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하는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지난해 10ha에 가공용 쌀 국비지원 시범재배에 참가한 5농가는 벼 재배 전체면적을 기상재해 보험에 가입 후 추진하는 등 치밀하게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영하의 날씨에도 쌀강정의 빠른 건조를 위해 제조시설 내 창문을 완전 개방하고 대형선풍기를 쉴틈없이 가동하고 있다.

 

포항시는 현재 기능성 컬러 쌀을 이용한 유색 쌀강정을 개발하고자 연구 중에 있으며, 상대적으로 가벼운 컬러 쌀 튀밥의 적정 온도를 찾기 위해 다양한 실험을 하고 있다.

 

포항시 관계자는 “이번 쌀강정 가공사업의 성공을 바탕으로 쌀 소비 확대를 위한 다양한 소규모 쌀 가공 시범사업을 연구·개발하고 수익성이 있는 사업은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미디어You's © 미디어유스 >
올려 0 내려 0
라인뉴스팀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트위터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매주 화요일, 지하철 타고 영화 보러 가면 7천원에 관람 (2017-02-06 14:32:28)
대설·강풍·풍랑·한파 13~14일..주말 피해 주의해야 (2017-01-13 22:19:44)
 미디어You's   SNS 따라가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유튜브 RSS
김경재의 격한 비판..“이 나라 보... flash
광주광역, 수소자동차 허브도시 ...
정부, 안전점검 결과 국민 공개 제...
광주혁신위 “군·민간공항 이전, ...
광주광역,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
'대구수돗물 논란' 환경부 “검출...
대구경실련, 수돗물 과불화화합물...
도심 속 해변, 두류워터파크 7월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