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6월19일wed
 
티커뉴스
OFF
전체뉴스보기
뉴스홈 > 커뮤니티 > 브리핑자료 > 상세보기
자유게시판
브리핑자료
독자투고
기자회원신청
기사제보
알립니다
자료실
공공기관들이 국민들을 위해 알리는 공간
프린트
제목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는 무분별한 고소로 의정활동을 방해하는 동구마케팅고 행정실장을 엄중하게 규탄한다! 2016-09-01 21:21:26
작성인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조회:739     추천:38

□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교육위원장 김생환 의원)는 지난 8월30일(금) 성북경찰서 앞에서 이루어진 ‘동구마케팅고 행장실장의 무분별한 고소에 대한 규탄 기자회견’에 참석하여, 경찰조사를 마치고 나온 김문수 의원(前 교육위원장)을 격려하고 무분별한 고소로 의정활동을 방해하는 동구마케팅고 행정실장의 행태에 대해 서울시교육청의 조속한 조치를 촉구하였다.

 

□ 그동안 동구마케팅고는 서울시교육청의 특별감사 결과에 따른 처분 불이행 및 공익제보 교사에 대한 직위해제로 인해 사회적 논란이 되었고, 이에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당시 김문수 교육위원장)는 지난 6월21일 동구마케팅고를 방문하여 일련의 사태와 경위를 파악하여 학원운영의 정상화를 도모하려 했다.

 

그러나 학교측의 막무가내식 업무보고와 취재방해로 인하여 현장방문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못하였으며, 이에 교육위원회에서는 공금횡령으로 징역형을 선고받은 행정실장의 파면과 공익제보 교사의 복직을 요구한 바 있다. 그리고 연이어 관선이사 파견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였고, 이후 서울시의회 제268회 정례회에서는 ‘동구학원 관선이사 파견 촉구 결의안’을 채택하였다.

 

□ 이날 기자회견에 참석한 ‘동구학원 정상화를 위한 공동대책위원회’와 서울시의원들은 서울시의회의 의정활동을 방해하는 동구마케팅고 행정실장의 파면을 요구하고, 서울시교육청에게 동구학원의 이사 전원의 승인취소와 함께 임시이사를 즉각 파견할 것을 요구하였다. 그리고 김문수 서울시의원과 함께 사학비리 척결을 위한 의정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갈 것임을 밝혔다.

 

□ 김생환 교육위원장은 “동구마케팅고 행정실장이 시의원의 정당한 의결활동을 명예훼손으로 고소하는 것은 천만 시민을 우롱하는 처사”라며 악의적인 의정활동 방해 행태에 우려를 표하면서,“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는 앞으로 비리사학에 대해 공교육 정상화라는 대원칙 하에 법과 원칙에 따라 그에 상응하는 조치와 함께 정당한 의정활동을 지속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트위터로 보내기 구글로 보내기 요즘으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댓글콘선택 댓글 작성시 댓글콘을 클릭하시면 내용에 추가됩니다.
패스워드 패스워드를 입력하세요.
도배방지키
 94917973   보이는 도배방지키를 입력하세요.
추천 소스보기 답변 목록
이전글 : 김태호 전 사장의 자질과 박원순 시장의 인사전횡 강하게 비판 (2016-08-30 10:58:06)  
다음글 : 옥내급수관 공사비 부풀려 3억원 규모 보조금 더 타내 (2016-09-01 21:21:59)